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B)자주하는 질문/답

게시판 상세
subject 24.어싱효과 공개 자료-미국국립보건성 미국 국립 의학 도서관 생명공학 정보 센터 자료
writer (주)쉴드그린 (ip:)
  • date 2020-07-03 17:44:29
  • recom 추천하기
  • hit 234
  • point 0점

개별 어싱효과에 대해서는 유튜브 영상이나 블로그 작성시마다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네이버 파파고로 번역하여 게시합니다. 시간을두고 부르럽지 못한 번역부분은 수정해나가겠습니다.

 긴내용들중 사진과 간단한 설명정도로 게시하오니, 원본 링크를통해 전체원문을 보시거나, 다운로드 하시길 바랍니다.


1.공식적인 어싱효과 연구시험공개자료는 미국국립보건성 미국 국립 의학 도서관 생명공학 정보 센터 자료 에 게시된 엄격해 확인된 논문이나 발표 자료만 쉴드그린은 인용합니다.

-주요 공개 자료: 혈액 점도, 수면(멜라토닌/코티졸 호르몬), 통증/염증/상처, 콜라겐, 근육/운동중 접지효과, 세포, 인체 부위별 어싱전/후 전위측정,

 어싱의 생리학적 영향, 자유전자흐름 등 연구

-미국국립보건원 의료정보사이트: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4378297


2.미국 국가 싸이클 대표 선수단 사례

*본 장에서 언급하는 사례는 쉴드그린 제품으로 시험,연구한 자료가 아닙니다.

-유튜브에 공개되어 있고, 미국국립보건원 의료정보사이트에도 일부 내용이 업로드되어 있음.

-2012년 선수단의 공식 체력회복 프로그램으로 어싱테라피 적용하여 어싱이불과 침대시트를 사용했고, 상처가 발생할 경우 상처 주위에 집중어싱패드 부착.

-수면의질 개선, 운동통증 개선, 피로회복개선, 활력증진

-미국싸이클 선수단 어싱 사례 영상 : https://youtu.be/icZIZ5UUoOE


3.미국국립보건원 의료정보사이트내 공개 자료

PART-1:  원본 링크: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3576907/

Earthing (Grounding) the Human Body Reduces Blood Viscosity—a Major Factor in Cardiovascular Disease

(심혈관 질환의 주요 요인인체가 혈액 점도를 감소시키는 어싱"접지")

Increased blood viscosity in the general population may be a predictor of cardiovascular events because of its influences on hypertension, thrombogenesis, ischemia, and arthrogenesis. Unfortunately, blood viscosity has become a forgotten risk factor and is rarely measured in clinical practice. Interventions that reduce blood viscosity and RBC aggregation are important. Statins appear to be effective for modulating blood viscosity, but can have serious side-effects including death. Moreover, some patients have statin intolerance. The use of a safe effective anti-inflammatory strategy that is not dependent on isoprenoid inhibition is therefore desirable.

Grounding or earthing the body is virtually harmless. To date, there has been no systematic study of the effects of grounding on BP. However, there are anecdotal reports that patients using blood-thinning drugs, such as warfarin (Coumadin®), need to have their clotting time monitored when they begin to make more frequent conductive contact with the earth. When physicians recommend evidence-based, harmless, and simple natural interventions, alleviation of human suffering and improved quality of life can be realized. The findings in this pilot study indicate that grounding has a safe and significant effect on zeta potential and that further study is warranted.

   


   


PART-2: 원본 링크: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4378297/

The effects of grounding (earthing) on inflammation, the immune response, wound healing, and prevention and treatment of chronic inflammatory and autoimmune diseases

(어싱'접지"가 염증, 면역반응, 상처치유, 만성염증 및 자가면역질환 예방 및 치료에 미치는 영향)
다중 연구는 인체가 지구 표면과 전기적으로 전도성 접촉하는 것(접지 또는 접지)이 생리학과 건강에 흥미를 유발하는 효과를 낸다는 것을 밝혀냈다. 그러한 효과는 염증, 면역 반응, 상처 치유, 만성 염증성 질환과 자가면역 질환의 예방과 치료와 관련이 있다. 이 보고서의 목적은 2가지다: 1) 염증 연구의 새로운 관점으로 보이는 것을 연구자에게 알리고, 2) 실험동물의 접지 기간과 정도(지반 저항성)가 inf 연구 결과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중요하지만 일반적으로 간과되는 요인임을 연구자에게 경고한다.라미네이션, 상처 치유, 그리고 종양이네시스. 구체적으로는, 유기체를 접지하는 것은 백혈구, 사이토카인, 그리고 염증 반응에 관여하는 다른 분자들의 농도에서 측정 가능한 차이를 만들어낸다. 현재 연구 결과와 세포 및 조직 생리학, 세포 생물학, 생물물리학, 생화학 등의 전자적 측면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관찰된 효과를 설명하기 위한 몇 가지 가설을 제시한다. 지연근육통증이라고 알려진 근육에 대한 실험적인 부상은 지상과 비지상 조건에서 면역 반응을 감시하기 위해 사용되었다. 접지하면 통증이 감소하고 순환하는 중성미자와 림프구의 수가 변하며 염증과 관련된 다양한 순환 화학요인에도 영향을 미친다.
키워드 : 만성염증, 면역체계, 상처수리, 백혈구, 대식세포, 자가면역장애
---------------------------------------------------------------------------------------------------------------------

1)Photographic images documenting accelerated improvement of an 8-month-old, non-healing open wound suffered by an 84-year-old diabetic woman

 (84세의 당뇨병 환자가 입은 8개월 된 치유되지 않는 열린 상처의 개선 속도를 기록한 사진 이미지)


(A) Shows the open wound and a pale-gray hue to the skin.

(B) Taken after one week of grounding or earthing treatments, shows a marked level of healing and improvement in circulation,

as indicated by the skin color.

(C) Taken after 2 weeks of earthing treatment, shows the wound healed over and the skin color looking dramatically healthier. Treatment consisted of a daily 30-minute grounding session with an electrode patch while patient was seated comfortably.

The cause of the wound adjacent to the left ankle was a poorly fitted boot. A few hours after wearing the boot, a blister formed, and then developed into a resistant open wound.

The patient had undergone various treatments at a specialized wound center with no improvement. Vascular imaging of her lower extremities revealed poor circulation.

When first seen, she had a mild limp and was in pain.

After an initial 30 minutes of exposure to grounding, the patient reported a noticeable decrease in pain.

After 1 week of daily grounding,

she said her pain level was about 80% less.

At that time, she showed no evidence of a limp.

At the end of 2 weeks, she said she was completely pain-free.

(가) 피부에 벌어진 상처와 옅은 회색의 빛깔을 나타낸다.
(나) 1주일 동안 접지 또는 접지 처리한 후, 현저한 치유 및 순환 개선 정도를 나타낸다.
피부색으로 표시된 바와 같이
(다) 2주간의 접지 치료 후, 상처가 아물고 피부색이 극적으로 건강해 보이는 것을 보여준다.

치료는 환자가 편안하게 앉아 있는 동안 전극 패치를 사용하여 매일 30분씩 접지하는 것으로 구성되었다.
왼쪽 발목에 인접한 상처의 원인은 부츠가 잘 맞지 않았기 때문이다. 부츠를 신은 지 몇 시간이 지나자 물집이 생겨 저항성 열린 상처로 발전했다.
그 환자는 특별한 상처 센터에서 아무런 개선도 없이 다양한 치료를 받았었다. 그녀의 하지의 혈관 촬영으로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았다.
처음 보았을 때 그녀는 가벼운 절름거림으로 고통스러워했다.
처음 30분 동안 접지에 노출된 후 환자는 눈에 띄게 통증이 감소했다고 보고했다.
1주일간 매일 접지한 후,
그녀는 자신의 통증 수준이 80% 정도 낮다고 말했다.
당시 그녀는 절뚝거리는 기색을 전혀 보이지 않았다.
2주말에 그녀는 완전히 통증이 없다고 말했다.

------------------------------------------------------------------------------------------------------------

2)Rapid recovery from a serious wound with minimal swelling and redness expected for such a serious injury.

(심각한 상처에서 빠른 회복으로 붓기와 홍조를 최소화)

Cyclist was injured in Tour de France competition – chain wheel gouged his leg. (A) Grounding patches were placed above and below wound as soon as possible after injury. Photo courtesy of Dr Jeff Spencer. (B) Day 1 after injury. (C) Day 2 after injury. There was minimal redness, pain, and swelling, and cyclist was able to continue the race on the day following the injury. (B and C) Copyright © 2014. Reprinted with permission from Basic Health Publications, Inc. Ober CA, Sinatra ST, Zucker M. Earthing: The Most Important Health Discovery Ever? 2nd ed. Laguna Beach: Basic Health Publications; 2014.


사이클리스트는 투르 드 프랑스 대회에서 부상을 입었다. 체인 휠이 다리를 찔렸다. (A) 부상 후 가능한 한 빨리 그라운드 패치를 상처 위와 아래에 놓았다. 사진제공 제프 스펜서 박사. (B) 부상 후 1일. (C) 부상 후 2일. 홍조, 통증, 붓기 등이 최소로 나타났고, 부상 다음 날에도 사이클리스트가 레이스를 이어갈 수 있었다.(B·C) Copyright 2014).

Basic Health Publications, Inc.의 허가를 받아 다시 인쇄 오버 CA, 시나트라 ST, 주커 M. 접지: 가장 중요한 건강 발견? 2부. 라구나 비치:

기초 건강 간행물; 2014.1





--------------------------------------------------------------------------------

3)Reduction in inflammation with grounding or earthing documented with medical infrared imaging.

(의료 적외선 이미지로 접지 또는 접지 시 염증 감소)

Thermal imaging cameras record tiny changes in skin temperature to create a color-coded map of hot areas indicative of inflammation. Panel A shows reduction in inflammation from sleeping grounded. Medical infrared imaging shows warm and painful areas (arrows in upper part of panel A). Sleeping grounded for 4 nights resolved the pain, and the hot areas cooled. Note the significant reduction in inflammation and a return toward normal thermal symmetry. Panel B shows infrared images of a 33-year-old woman who had a gymnastics injury at age 15. The patient had a long history of chronic right knee pain, swelling, and instability, and was unable to stand for long periods. Simple actions, such as driving, increased the symptoms. She had to sleep with a pillow between her knees to decrease the pain. On-and-off medical treatment and physical therapy over the years provided minimal relief. She presented on November 17, 2004 with considerable right medial knee tenderness and a mild limp. Top images in Panel B were taken in walking position to show the inside of both knees. Arrow points to exact location of patient’s pain and shows significant inflammation. Lower images in Panel B taken 30 minutes after being grounded with an electrode patch. The patient reported a mild reduction in pain. Note significant reduction of inflammation in knee area. After 6 days of grounding, she reported a 50% reduction pain and said that she could now stand for longer periods without pain, and no longer needed to sleep with pillow between her legs. After 4 weeks of treatment, she felt good enough to play soccer, and for the first time in 15 years felt no instability and little pain. By 12 weeks, she said her pain had diminished by nearly 90% and she had no swelling. For the first time in many years, she was able waterski. The patient contacted the office after 6 months of treatment to report that she had finished a half-marathon, something she never dreamt she would ever be able to do prior to treatment.

열화상 카메라는 염증을 나타내는 색상으로 구분된 뜨거운 부위의 지도를 만들기 위해 피부 온도의 미세한 변화를 기록한다. 패널 A는 수면 기반에 의한 염증 감소를 보여준다. 의료용 적외선 영상에는 따뜻하고 고통스러운 부위(패널 A의 상부에 있는 화살)가 나타난다. 4박 4일 동안 잠을 자면 통증이 가라앉고 뜨거운 부위가 식었다. 염증의 현저한 감소와 정상적인 열 대칭으로의 회귀에 유의하십시오. 패널 B는 15세 때 체조 부상을 입은 33세 여성의 적외선 영상을 보여준다. 환자는 만성적인 오른쪽 무릎 통증과 붓기, 불안정 등의 오랜 이력이 있어 장기간 서 있을 수 없었다. 운전과 같은 간단한 행동이 증상을 증가시켰다. 그녀는 통증을 줄이기 위해 무릎 사이에 베개를 끼고 자야 했다. 몇 년간의 지속적인 치료와 물리치료는 최소한의 안도감을 제공했다. 그녀는 2004년 11월 17일 상당한 오른쪽 무릎의 부드러움과 가벼운 절름발이로 발표하였다. 패널 B의 상단 이미지는 양 무릎 안쪽을 보여주기 위해 보행 자세로 촬영되었다. 화살표는 환자의 통증의 정확한 위치를 가리키며 상당한 염증을 나타낸다. 전극 패치로 접지한 후 30분 후에 패널 B에서 이미지를 낮추십시오. 환자는 가벼운 통증 완화를 보고했다. 무릎 부위의 염증이 현저하게 감소하는 것을 유의한다. 6일간의 접지 후, 그녀는 50%의 감소된 통증을 보고했고 이제 통증 없이 더 오래 견딜 수 있고, 더 이상 베개를 다리 사이에 두고 잘 필요가 없다고 말했다. 4주간의 치료 끝에 축구를 할 수 있을 만큼 기분이 좋았고 15년 만에 처음으로 불안정과 통증이 거의 느껴지지 않았다. 12주 동안, 그녀는 통증이 거의 90% 감소했고 부기는 없었다고 말했다. 여러 해 만에 처음으로, 그녀는 수상스키를 할 수 있었다. 환자는 6개월의 치료 끝에 사무실에 연락하여 반 마라톤을 끝냈다고 신고했는데, 치료 전에는 결코 할 수 없을 일이었다.

-------------------------------------------------------------------------------------------------------------------------------

4)Effects on sleep(어싱의 수면 효과)

One of the first published grounding studies examined the effects of grounding on sleep and circadian cortisol profiles. The study involved 12 subjects who were in pain and had problems sleeping. They slept grounded for 8 weeks using the system shown in Figure 4. During this period, their diurnal cortisol profiles normalized, and most of the subjects reported that their sleep improved and their pain and stress levels declined.

첫 번째 발표된 접지 연구 중 하나는 접지 작업이 수면 및 순환 코티솔 프로필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5 이 연구는 고통스럽고 잠자는 데 문제가 있는 12명의 과목들을 포함했다. 그들은 그림 4에 나온 시스템을 사용하여 8주 동안 잠을 자지 못했다. 이 기간 동안 이들의 야행성 코티솔 프로필이 정상화되었고, 대부분의 피실험자들은 수면이 개선되고 통증과 스트레스 수준이 감소했다고 보고했다.

실험이 사용된 어싱시스템-침대위에 접지된 시트위에서 수면 시험

Grounded sleep system consists of a cotton sheet with conductive carbon or silver threads woven into it. The threads connect to a wire that leads out the bedroom window or through the wall to a metal rod inserted into the Earth near a healthy plant. Alternatively, it can be connected to the ground terminal of an electrical outlet. Sleeping on this system connects the body to the Earth. A frequent report from people using this system is that sleeping grounded improves the quality of sleep and reduces aches and pains from a variety of causes.

접지 수면 시스템은 전도성 탄소나 은실을 엮은 면 시트로 구성된다. 그 실들은 침실 창문이나 벽을 통해 건강한 식물 근처의 지구로 삽입된 금속 막대와 연결되는 철사에 연결된다. 또는 콘센트의 접지 단자에 연결할 수 있다. 이 시스템에서 자는 것은 신체를 지구와 연결시킨다. 이 시스템을 사용하는 사람들로부터 자주 보고되는 것은 수면이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고 다양한 원인에 의한 통증과 고통을 감소시킨다는 것이다.


The results of the experiment led to these conclusions: 1) grounding the body during sleep yields quantifiable changes in diurnal or circadian cortisol secretion levels that, in turn, 2) produce changes in sleep, pain, and stress (anxiety, depression, and irritability), as measured by subjective reporting. The cortisol effects described by Ghaly and Teplitz are particularly significant in the light of recent research showing that prolonged chronic stress results in glucocorticoid receptor resistance. Such resistance results in failure to downregulate inflammatory responses, which can thereby increase risks of a variety of chronic diseases. This effect complements the findings described in the “Effects on pain and the immune response” section.

실험의 결과는 이러한 결론으로 이어졌다: 1) 수면 중에 신체를 접지하는 것은 주관적 보고에 의해 측정된 바와 같이 수면, 통증, 스트레스(불안, 우울, 자극성)에 변화를 일으키는 주간 또는 순환 코티솔 분비 수준의 계량 가능한 변화를 초래한다. 갈리와 테플리츠5가 설명한 코티솔 효과는 만성 스트레스가 장기간 지속되면 글루코코르티코이드 수용체 저항성이 나타난다는 최근 연구에 비추어 볼 때 특히 중요하다.6 이러한 저항은 염증 반응을 억제하지 못하여 여러 가지 만성 질환의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다. 이 효과는 "통증과 면역 반응에 미치는 영향" 섹션에서 설명한 결과를 보완한다.

-----------------------------------------------------------------------------------------------------------------------

5)Effects on pain and the immune response(어싱이 통증과 면역반응에 미치는 영향)

A pilot study on the effects of grounding on pain and the immune response to injury employed delayed-onset muscle soreness (DOMS). DOMS is the muscular pain and stiffness that takes place hours to days after strenuous and unfamiliar exercise. DOMS is widely used as a research model by exercise and sports physiologists. The soreness of DOMS is caused by temporary muscle damage produced by eccentric exercise. The phase of contraction that occurs when a muscle shortens, as in lifting a dumbbell, is referred to as concentric, whereas the phase of contraction as a muscle lengthens, as in lowering a dumbbell, is referred to as eccentric.

Eight healthy subjects performed an unfamiliar, eccentric exercise that led to pain in their gastrocnemius muscles. This was done by having them perform two sets of 20 toe raises with a barbell on their shoulders and the balls of their feet on a 2-inch × 4-inch wooden board.

All subjects ate standardized meals at the same time of day, and adhered to the same sleep cycle for 3 days. At 5.40 pm on each day, four of the subjects had conductive grounding patches adhered to their gastrocnemius muscles and the bottoms of their feet. They rested and slept on grounding systems such as that shown in Figure 4. They remained on the grounded sheets except for visits to the bathroom and meals. As controls, four subjects followed the same protocol except that their patches and sheets were not grounded. The following measurements were taken before the exercise and 1, 2, and 3 days thereafter: pain levels, magnetic resonance imaging, spectroscopy, cortisol in serum and saliva, blood and enzyme chemistry, and blood cell counts.

Pain was monitored with two techniques. The subjective method involved morning and afternoon use of a Visual Analog Scale. In the afternoon, a blood pressure cuff was positioned on the right gastrocnemius and inflated to the point of acute discomfort. The pain was documented in terms of the highest pressures that could be tolerated. The grounded subjects experienced less pain, as revealed with both the analog soreness scale (Figure 5) and by their ability to tolerate a higher pressure from the blood pressure cuff (Figure 6).

지연근육통통증(DOMS)을 이용한 통증과 부상에 대한 면역반응에 관한 시범적 연구.7 DOMS는 힘들고 낯선 운동 후 몇 시간에서 며칠 사이에 발생하는 근육통 및 경직성이다. DOMS는 운동과 스포츠 생리학자에 의해 연구 모델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DOMS의 통증은 기이한 운동에 의해 발생하는 일시적인 근육 손상에 의해 발생한다. 아령을 들어올릴 때처럼 근육이 짧아질 때 생기는 수축 단계를 동심원이라고 하는 반면, 아령을 내릴 때 근육이 길어지면서 생기는 수축 단계를 괴심이라고 한다.

8명의 건강한 피험자는 낯설고 괴이한 운동을 하여 위장의 근육에 통증을 일으켰다. 이것은 그들이 바벨을 어깨에 메고 발볼을 2인치 × 4인치 나무판에 올려놓고 20개의 발가락을 들어올리는 두 세트를 수행하게 함으로써 이루어졌다.7

모든 피실험자들은 하루 중 같은 시간에 표준화된 식사를 했고, 3일 동안 같은 수면 주기를 지켰다. 매일 오후 5시 40분, 피험자 중 4명은 위두근과 발바닥에 부착된 전도성 접지 패치를 가지고 있었다. 그들은 그림 4와 같은 접지 시스템에서 쉬고 잠을 잤다. 그들은 화장실 방문과 식사 외에는 외출금지된 시트에 남아 있었다. 대조군으로서, 4명의 피험자는 패치와 시트가 접지되지 않은 것을 제외하고 동일한 프로토콜을 따랐다. 운동 전, 그리고 그 후 1, 2, 3일 동안 다음과 같은 측정을 했다: 통증 수치, 자기 공명 영상, 분광법, 혈청 및 침의 코티솔, 혈액 및 효소 화학, 혈구 계수.

고통은 두 가지 기법으로 관찰되었다. 주관적 방법에는 아침과 오후의 시각적 아날로그 척도 사용이 포함되었다. 오후에는 오른쪽 위장에 혈압 측정띠를 놓고 심한 불편함을 느낄 정도로 부풀렸다. 그 고통은 참을 수 있는 가장 높은 압력의 관점에서 기록되었다. 접지 대상자는 아날로그 통증 척도(그림 5)와 혈압 측정띠의 높은 압력을 견딜 수 있는 능력(그림 6).7

         

The DOMS grounding study report contains a summary of the literature on the changes in blood chemistry and content of formed elements (erythrocytes, leukocytes, and platelets) expected after an injury. The immune system detects pathogens and tissue damage and responds by initiating the inflammation cascade, sending neutrophils and lymphocytes into the region. As expected, the white cell counts increased in the ungrounded or control subjects. White cell counts in the grounded subjects steadily decreased following the injury (Figure 7).

Previous research has shown increases in neutrophils following injury. This happened in both grounded and ungrounded subjects (Figure 8), although neutrophil counts were always lower in the grounded subjects.

As the number of neutrophils increases, lymphocytes are expected to decrease. In the DOMS study, the lymphocyte count in the grounded subjects was always below the ungrounded subjects (Figure 9).

DOMS 접지 연구 보고서7에는 부상 후 예상되는 형성 요소(에로시테스, 백혈구, 혈소판)의 혈액 화학 변화 및 내용물에 대한 문헌이 요약되어 있다. 면역체계는 병원균과 조직손상을 감지하고 염증폭포를 개시하여 반응하여 중성미자와 림프구를 그 지역으로 보낸다.8-12 예상대로, 백혈구 수치는 근거 없는 주제나 대조군 주제에서 증가했다. 부상 이후 접지 대상자의 백혈구 수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였다(그림 7).
이전의 연구에서는 부상 후 중성미자의 증가가 나타났다.13–16 이는 기초 대상과 비근거 대상 모두에서 발생했다(그림 8). 비록 중성미자 수는 기초 대상에서는 항상 낮았지만.
중성미자가 증가함에 따라 림프구는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17–19 DOMS 연구에서, 기초 대상의 림프구 수치는 항상 근거 없는 대상보다 낮았다(그림 9).



--------------------------------------------------------------

PART-3:원본링크: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4590684/

Grounding after moderate eccentric contractions reduces muscle damage

(중간 정도의 편심 수축 후 접지하면 근육 손상 감소)

Grounding a human to the earth has resulted in changes in the physiology of the body. A pilot study on grounding and eccentric contractions demonstrated shortened duration of pain, reduced creatine kinase (CK), and differences in blood parameters. This follow-up study was conducted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grounding after moderate eccentric contractions on pain, CK, and complete blood counts. Thirty-two healthy young men were randomly divided into grounded (n=16) and sham-grounded (n=16) groups. On days 1 through 4, visual analog scale for pain evaluations and blood draws were accomplished. On day 1, the participants performed eccentric contractions of 200 half-knee bends. They were then grounded or sham-grounded to the earth for 4 hours on days 1 and 2. Both groups experienced pain on all posttest days. On day 2, the sham-grounded group experienced significant CK increase (P<0.01) while the CK of the grounded group did not increase significantly; the between-group difference was significant (P=0.04). There was also an increase in the neutrophils of the grounded group on day 3 (P=0.05) compared to the sham-grounded group. There was a significant increase in platelets in the grounded group on days 2 through 4. Grounding produced changes in CK and complete blood counts that were not shared by the sham-grounded group. Grounding significantly reduced the loss of CK from the injured muscles indicating reduced muscle damage. These results warrant further study on the effects of earthing on delayed onset muscle damage.

Keywords: creatine kinase, free radicals, neutrophils, platelets, reactive oxygen species, ROS
인간을 땅에 접지시키는 것은 신체의 생리학에 변화를 가져오는 결과를 가져왔다. 접지 및 편심 수축에 대한 시범 연구는 고통의 지속시간 단축, 크레아틴 키나아제 감소, 혈액 파라미터의 차이를 보여주었다. 본 후속 연구는 통증과 CK, 전체 혈액수에 대한 중간 정도의 편심 수축 후 접지 효과를 조사하기 위해 수행되었다. 건장한 청년 32명은 무작위로 근거지(n=16)와 꾀 근거지(n=16)로 나뉘었다. 1~4일에는 통증 평가 및 혈액 추첨을 위한 시각적 아날로그 스케일이 달성됐다. 첫날, 참가자들은 200개의 반knee 굴곡의 기이한 수축을 했다. 그리고 나서 그들은 1일과 2일에 4시간 동안 땅에 떨어지거나 엉터리로 땅에 묻혔다. 두 그룹 모두 시험 후 모든 날에 고통을 겪었다. 2일차에는 근거 그룹의 CK가 크게 증가하지 않고 그룹 간 차이가 유의미하였다(P=0.04). 또한 3일차(P=0.05)에는 엉터리 집단에 비해 접지 집단의 중성미자가 증가하였다. 2일에서 4일 사이에 접지 그룹에서 혈소판이 크게 증가하였다. 접지에서는 CK에 변화를 가져왔고, 위장 접지 그룹에서 공유하지 않은 전체 혈구 수치가 변경되었다. 그라운딩은 근육 손상이 감소했음을 나타내는 부상당한 근육으로부터 CK의 손실을 현저하게 감소시켰다. 이러한 결과는 지연된 근육 손상에 대한 접지의 영향에 대한 추가 연구를 보장한다.

키워드: 크레아틴키나아제, 활성산소, 중성미자, 혈소판, 활성산소종, ROS
------------------------------------------------------
While the study showed no difference in pain relief, it demonstrated that grounding after moderate eccentric contractions resulted in differences in certain markers between and/or within groups. The grounded group, on various days, had significantly higher neutrophils and platelets. Practical significance with respect to neutrophils and grounding should be further investigated because of 1) the important role of neutrophils in both proinflammatory and anti-inflammatory responses, and 2) the tendency of neutrophils in three previous studies to approach statistical significance. Platelet increase may be important due to their recently discovered participation in the immune inflammatory responses. The sham-grounded group had significantly higher CK on day 2 while the grounded subjects did not experience an increase in CK. This is an important result because CK due to eccentric contractions usually increases significantly in both groups. Grounding reduced the loss of CK from the injured muscle cells, indicating a healing effect
연구는 통증 완화에는 차이가 없지만, 중간 정도의 편심 수축 후 접지하면 그룹 간 및/또는 그룹 내 특정 마커에 차이가 발생한다는 것을 입증했다. 접지된 집단은, 여러 날 동안, 상당히 높은 중성미자와 혈소판을 가지고 있었다. 1) 소염 반응과 항염증 반응 모두에서 중성미자의 중요한 역할, 2) 통계적 유의성에 접근하기 위한 이전의 세 연구에서 중성미자의 경향 때문에 중성미자와 접지에 관한 실질적인 중요성은 더욱 조사되어야 한다. 혈소판 증가는 최근에 발견된 면역 염증 반응에 대한 참여 때문에 중요할 수 있다. 근거 없는 집단은 2일차 CK가 훨씬 높은 반면 근거 있는 집단은 CK가 증가하지 않았다. 이는 두 그룹 모두에서 편심 수축으로 인한 CK가 크게 증가하기 때문에 중요한 결과물이다. 접지하면 손상된 근육세포에서 CK 손실이 감소해 힐링 효과를 나타냄
-----------------------------------------------------------------------------

PART-4:원본링크: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3265077/

Earthing: Health Implications of Reconnecting the Human Body to the Earth's Surface Electrons

(접지: 인체를 지구 표면전자에 다시 연결하는 경우의 건강의 영향)

De Flora et al. wrote the following: “Since the late 20th century, chronic degenerative diseases have overcome infectious disease as the major causes of death in the 21st century, so an increase in human longevity will depend on finding an intervention that inhibits the development of these diseases and slows their progress” [].

Could such an intervention be located right beneath our feet? Earthing research, observations, and related theories raise an intriguing possibility about the Earth's surface electrons as an untapped health resource—the Earth as a “global treatment table.” Emerging evidence shows that contact with the Earth—whether being outside barefoot or indoors connected to grounded conductive systems—may be a simple, natural, and yet profoundly effective environmental strategy against chronic stress, ANS dysfunction, inflammation, pain, poor sleep, disturbed HRV, hypercoagulable blood, and many common health disorders, including cardiovascular disease. The research done to date supports the concept that grounding or earthing the human body may be an essential element in the health equation along with sunshine, clean air and water, nutritious food, and physical activity

드 플로라 외 연구진은 다음과 같이 썼다. "20세기 후반부터 만성 퇴행성 질환은 전염병을 21세기 사망의 주요 원인으로 극복해 왔기 때문에 인간의 장수의 증가는 이러한 질병의 발달을 억제하고 진행 속도를 늦추는 개입을 찾는 데 달려 있다."[33].

그러한 개입이 바로 우리 발밑에 있을 수 있을까? 접지 연구, 관측, 그리고 관련 이론들은 미개발 건강 자원인 지구 표면 전자에 대한 흥미로운 가능성을 제기한다. 즉 지구는 "지구적 치료 테이블"이다. 새로운 증거는 맨발로 다니든, 또는 접지된 전도성 시스템과 연결된 실내에 있든 간에 지구와의 접촉은 만성 스트레스, ANS 장애, 염증, 통증, 수면 부족, HRV, 과불화성 혈액 및 많은 일반적인 건강 상태에 대한 단순하고 자연적이며 심오하게 효과적인 환경 전략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심혈관 질환을 포함한 혈액 검사 현재까지 행해진 연구는 인체의 접지 또는 접지가 햇빛, 깨끗한 공기와 물, 영양가 있는 음식, 신체 활동과 함께 건강 방정식의 필수적인 요소일 수 있다는 개념을 뒷받침한다.



2.1. Sleep and Chronic Pain(수면과 만성통증)

In a blinded pilot study,

Ober recruited 60 subjects (22 males and 28 females) who suffered from self-described sleep disturbances and chronic muscle and joint pain for at least six months [].

Subjects were randomly divided for the month-long study in which both groups slept on conductive carbon fiber mattress pads provided by Ober.

Half the pads were connected to a dedicated Earth ground outside each subject's bedroom window,

while the other half were “sham” grounded—not connected to the Earth. Results are presented in


파일럿 연구에서
오버는 최소 6개월 동안 스스로 설명한 수면장애와 만성 근육과 관절통으로 고통 받은 60명의 대상자(남자 22명, 여자 28명)를 모집했다[10].
피실험자들은 Ober가 제공한 전도성 탄소 섬유 매트리스 패드에서 두 그룹 모두 잠을 자는 한 달간의 연구를 위해 무작위로

구분되었다.
패드 절반은 각 피실험자의 침실 창밖의 전용 지구 지반으로 연결되었다.
나머지 절반은 지구와 연결되지 않은 채 "sham" 접지되어 있었다. 결과는 다음에 제시된다


Most grounded subjects described symptomatic improvement while most in the control group did not. Some subjects reported significant relief from asthmatic and respiratory conditions, rheumatoid arthritis, PMS, sleep apnea, and hypertension while sleeping grounded. These results indicated that the effects of earthing go beyond reduction of pain and improvements in sleep

대부분의 기초 대상자는 증상 개선을 설명했지만 대조군 대부분은 그렇지 않았다. 천식과 호흡기 질환, 류마티스 관절염, PMS, 수면무호흡증, 고혈압 등 수면근거 상태에서 상당한 완화를 보인 환자도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접지 효과가 고통의 감소와 수면의 개선을 넘어선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아래 그림은 12명 대상자들의 어싱전(왼쪽) 어싱후(오른쪽) 코티졸 호르몬 분비를 비교한 것이다.


2.2. Sleep, Stress, Pain, and Cortisol(수면, 스트레스, 통증, 코티솔)

A pilot study evaluated diurnal rhythms in cortisol correlated with changes in sleep, pain, and stress (anxiety, depression, and irritability), as monitored by subjective reporting []. Twelve subjects with complaints of sleep dysfunction, pain, and stress were grounded to Earth during sleep in their own beds using a conductive mattress pad for 8 weeks.

In order to obtain a baseline measurement of cortisol, subjects chewed Dacron salvettes for 2 minutes and then placed them in time-labeled sampling tubes that were stored in a refrigerator. Self-administered sample collections began at 8 AM and were repeated every 4 hours. After 6 weeks of being grounded, subjects repeated this 24-hour saliva test. The samples were processed using a standard radioimmunoassay. A composite of the results is shown in Figure 1.



한 파일럿 연구는 주관적 보고에 의해 모니터링된 바와 같이 수면, 통증 및 스트레스(불안, 우울, 자극성)의 변화와 상관관계가 있는 코티솔의 주간 리듬을 평가했다[13]. 수면장애, 통증, 스트레스 등을 호소하는 12명의 피험자가 8주 동안 전도성 매트리스 패드를 이용해 자신의 침대에서 잠을 자는 동안 지구로 접지됐다.
피실험자들은 코티솔의 기준치 측정을 위해 데이크론 살베트를 2분간 씹은 뒤 냉장고에 보관하던 시간표본관에 넣었다. 자체 관리 표본 수집은 오전 8시에 시작되어 4시간마다 반복되었다. 6주 동안 외출금지된 후, 피실험자들은 24시간 침 검사를 반복했다. 샘플은 표준 무선문자측정을 사용하여 처리되었다. 그 결과의 합성어는 그림 1에 나와 있다.


Subjective symptoms of sleep dysfunction, pain, and stress were reported daily throughout the 8-week test period. The majority of subjects with high- to out-of-range nighttime secretion levels experienced improvements by sleeping grounded. This is demonstrated by the restoration of normal day-night cortisol secretion profiles.

Eleven of 12 participants reported falling asleep more quickly, and all 12 reported waking up fewer times at night. Grounding the body at night during sleep also appears to positively affect morning fatigue levels, daytime energy, and nighttime pain levels.

About 30 percent of the general American adult population complain of sleep disruption, while approximately 10 percent have associated symptoms of daytime functional impairment consistent with the diagnosis of insomnia. Insomnia often correlates with major depression, generalized anxiety, substance abuse, dementia, and a variety of pain and physical problems. The direct and indirect costs of chronic insomnia have been estimated at tens of billions of dollars annually in the USA alone []. In view of the burdens of personal discomfort and health care costs, grounding the body during sleep seems to have much to offer.

수면장애, 통증, 스트레스 등의 주관적 증상은 8주간의 시험기간 내내 매일 보고되었다. 야간 분비량이 높은 피험자는 대부분 수면근거로 개선을 경험했다. 이것은 정상적인 주간 코티솔 분비 프로필의 회복에 의해 증명된다.
12명의 참가자 중 11명은 더 빨리 잠이 든다고 보고했고, 12명 모두 밤에 잠을 덜 깬다고 보고했다. 수면 중 밤에 몸을 접지하는 것도 아침 피로 수치, 낮 에너지, 야간 통증 수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 일반 성인 인구의 약 30%가 수면장애를 호소하고 있는 반면, 약 10%는 불면증 진단과 일치하는 주간 기능장애와 관련된 증상을 가지고 있다. 불면증은 종종 심각한 우울증, 일반화된 불안, 약물 남용, 치매, 그리고 다양한 고통과 신체적인 문제와 관련이 있다. 만성 불면증에 따른 직간접적인 비용은 미국에서만 연간 수백억 달러로 추산되었다[14]. 개인 불편과 건강관리비 부담으로 볼 때, 수면 중에 신체를 접지하는 것은 제공할 것이 많은 것 같다. 


2.3. Earthing Reduces Electric Fields Induced on the Body

(접지를 통해 신체에 유도되는 전기장 감소-인체부위별 전기장 전위 달라짐)

Voltage induced on a human body from the electrical environment was measured using a high-impedance measurement head. Applewhite, an electrical engineer and expert in the design of electrostatic discharge systems in the electronic industry, was both subject and author of the study []. Measurements were taken while ungrounded and then grounded using a conductive patch and conductive bed pad. The author measured the induced fields at three positions: left breast, abdomen, and left thigh.

Each method (patch and sheet) immediately reduced the common alternating current (AC) 60 Hz ambient voltage induced on the body by a highly significant factor of about 70 on average. Figure 2 shows this effect.


전기 환경에서 인체에 유도된 전압은 높은 임피던스 측정 헤드를 사용하여 측정되었다. 전기 엔지니어 겸 전자 산업의 정전기 방전 시스템 설계 전문가인 Applewhite는 이 연구의 주제와 저자가 되었다[15]. 접지되지 않은 상태에서 측정하고 전도성 패치와 전도성 침대 패드를 사용하여 접지했다. 저자는 왼쪽 가슴, 복부, 왼쪽 허벅지 등 세 위치에서 유도장을

측정했다.
각 방법(패치와 시트)은 체내에 유도된 공통 교류(AC) 주변 전압 60Hz를 평균 약 70의 매우 유의미한 인수로 즉시 감소시켰다. 그림 2는 이러한 효과를 보여준다.


The study showed that when the body is grounded, its electrical potential becomes equalized with the Earth's electrical potential through a transfer of electrons from the Earth to the body. This, in turn, prevents the 60 Hz mode from producing an AC electric potential at the surface of the body and from producing perturbations of the electric charges of the molecules inside the body. The study confirms the “umbrella” effect of earthing the body explained by Nobel Prize winner Richard Feynman in his lectures on electromagnetism []. Feynman said that when the body potential is the same as the Earth's electric potential (and thus grounded), it becomes an extension of the Earth's gigantic electric system. The Earth's potential thus becomes the “working agent that cancels, reduces, or pushes away electric fields from the body.”

Applewhite was able to document changes in the ambient voltage induced on the body by monitoring the voltage drop across a resistor. This effect clearly showed the “umbrella effect” described above. The body of the grounded person is not subject to the perturbation of electrons and electrical systems.

Jamieson asks whether the failure to appropriately ground humans is a factor contributing to the potential consequences of electropollution in office settings []. Considerable debate exists on whether electromagnetic fields in our environment cause a risk to health [], but there is no question that the body reacts to the presence of environmental electric fields. This study demonstrates that grounding essentially eliminates the ambient voltage induced on the body from common electricity power sources.

이 연구는 신체가 접지되었을 때, 전위가 지구에서 신체로 전자의 전달을 통해 지구의 전위와 동등해진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이는 다시 60Hz 모드가 신체의 표면에서 AC 전위를 생성하지 못하게 하고, 인체 내부의 분자의 전하의 섭동을 발생시키지 못하게 한다. 이 연구는 노벨상 수상자인 리처드 파인먼이 전자기학에 대한 그의 강의에서 설명한 신체에 착지하는 "우브렐라" 효과를 확인시켜 준다[16]. 파인만은 몸의 전위가 지구의 전위와 같을 때(따라서 접지하면), 그것은 지구의 거대한 전기 시스템의 확장이 된다고 말했다. 따라서 지구의 잠재력은 "신체의 전기장을 취소, 감소 또는 밀어내는 작용제"가 된다.

애플화이트는 저항기를 통한 전압 강하를 감시함으로써 신체에 유도된 주변 전압의 변화를 기록할 수 있었다. 이 효과는 위에서 설명한 "엄브렐라 효과"를 분명히 보여주었다. 접지된

사람의 몸은 전자와 전기 시스템의 동요를 받지 않는다.

Jamieson은 인간을 적절히 접지하지 못한 것이 사무실 환경에서 전기 공해의 잠재적 결과에 기여하는 요인인지 묻는다 [17]. 우리 환경의 전자기장이 건강에 위험을 초래하는가에

대한 상당한 논쟁이 존재하지만 [18] 환경 전기장의 존재에 신체가 반응하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이 연구는 접지하는 것이 본질적으로 신체에 유도된 주변 전압을 공통 전력원에서 제거한다는 것을 증명한다.

file
password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password

수정 취소

/ byte


이전 제품

다음 제품